컨텐츠 바로가기


  • 패션/뷰티/스타일
  • 리빙/쿠킹/인테리어
  • 학습/과학/어학
  • 교양/문학/논술
  • 시사/경제/경영
  • 여행/레저/취미
  • 라이프/힐링/건강
  • 테크/산업/기술
  • 문화/예술/종교
  • 해외 매거진
  • 신문구독
  • 낱권잡지/단행본
  • 부록이 있는 잡지

CSCENTER

CSCENTER

  • cscenter_info

스페셜샵

이전다음  멈춤재생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매일경제 (1년 정기구독) 월20,000/후납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매일경제 (1년 정기구독) 월20,000/후납 기본 정보
판매가 재입고 알림 SMS
정 가 0원
적립금
  • 0 (0%)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원 ( %)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원 ( %)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0 원 ( %)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원 ( %)
제휴 적립금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무이자할부
발행사/형태 매일경제신문
발행국/언어 국내
잡지코드 P0000EJE
구독부수

updown

국내/해외배송
SNS 상품홍보
QR코드  

이미지저장 | 코드URL복사

QR코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로 보내기
싸이월드 스크랩 싸이월드 스크랩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바로 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신문구독에 대하여



※ 본 신문구독은 

신청후 더매거진에서 결제되지 않으며 해당신문/센터에서

지로 및 이체 등으로 매월 청구됩니다.

(월구독료 20,000원)



※ '1년구독'시

사은품 및 무료기간 제공


-무료기간, 어린이신문, 학습지 등의 사은행사를 진행합니다.

(신문사나 지역에 따라 사은행사는 상이될 수 있음)

-신청후 해당신문 콜센터에서 구독안내 전화드립니다.

(통화시 꼭 납부방법 및 사은행사 등을 확인)



※ 약정구독(사은품/무료기간) 중도 해지시 

위약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 구독료 납부 및 배달, 각종 주소변경 등은

해당센터 또는 신문사 콜센터에서 직접 관리합니다.

 


 

 

 

 

  이 신문에 대하여







바야흐로 디지털과 인터넷 혁명의 시대입니다.
매일경제는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에서 한 걸음 더 앞서가기 위해 최첨단 인텔리전트 빌딩에 위치한 편집국에 국내 언론 최초로 통합정보센터 개념의 미디어 센터를 설치하고 신문 방송 온라인뉴스 잡지 출판 등 모든 정보 매체를 망라하는 종합 미디어그룹으로서의 시설과 면모를 갖추었습니다.
이로 인해 매일경제는 세계 수준의 고급 경제정보를 원하는 독자들에게 생생한 뉴스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세계적인 미디어그룹으로서 도약을 꿈꾸며, 한국에는 매일경제가 있습니다.


매일경제는 한국경제의 구조적 문제점을 극복하고 21세기 초일류국가로 도약할 수 있는 국가적 비전을 제시하는 것이 이 시대 언론의 막중한 책임이자 사명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지식강국, 두뇌강국의 내일을 위해 새로운 비전과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창의력과 혁신을 중시하며, 지식경제기반의 시스템 구축을 통해 21세기 초일류 국가의 꿈을 실현하는 일 - 세계최고의 지식경제신문을 추구하는 매일경제의 목표입니다.


한국을 부자나라로 만드는 것이 매일경제의 지향점입니다.
매일경제는 국내기업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도록 돕고, 독자들에게 국내외 경제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하기 위해 밤낮 없이 뛰고 있습니다.
신의성실한 보도·부의 균형화 실현·기술개발의 선봉·기업육성의 지침은 매일경제신문의 사시(社是)입니다. 매일경제는 사시의 실현으로 세상을 부자로 만드는데 앞장서겠습니다.


지식신문 매일경제의 국제적 위상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습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유엔개발계획(UNDP), 세계적인 경영교육기관 등에서는 매일경제를 협력기관으로 삼고자 각종 제안을 하고 있습니다.
세계은행의 요청으로 비전코리아 프로젝트의 노하우가 남미·동유럽 등 개발도상국에 이전되고 있습니다.
UNDP는 매일경제와 공동으로 지구촌 지식격차 해소를 위해 협력하고 있습니다.
OECD는 2002년 5월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한 'OECD 포럼'의 미디어 파트너로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매일경제를 지정했습니다.
2002 세계경제포럼에 미디어 펠로우로 초청된 언론사 역시 매일경제가 유일합니다. 매일경제는 한국을 넘어서 세계의 유력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습니다.


언론은 다른 어떤 기업 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해야 한다!
매일경제는 故정진기 창업주의 의지에 따라 창사이래 건전한 기업문화 육성과 창달에 주력해왔습니다.
매일경제는 뉴스와 정보전달 외에도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국가적 과제를 공론화하고 건전한 방향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매일경제가 전개하고 있는 행사는 수익성을 전제로 하지 않는 '비영리 사회공헌활동' 입니다.
매일경제는 항상 국가와 국민 경제를 먼저 생각하고 있습니다. 매일경제는 사회의 공기(公器)로서 그 책무를 다할 것입니다.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 모두보기 사용후기쓰기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상품의 사용후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 비밀글 정기구독/재구독 문의 강하**** 2020-04-19 3
7    답변 비밀글 정기구독/재구독 문의 더매거진관리자 2020-04-21 1
6 비밀글 주소지변경/회원정보수정 신청 강하**** 2020-04-17 3
5    답변 비밀글 주소지변경/회원정보수정 신청 더매거진관리자 2020-04-17 2
4 비밀글 기타 문의 이성**** 2019-07-05 2

+ 모두보기 상품Q&A쓰기